2024.02.11 (일)

  • 맑음동두천 1.8℃
  • 맑음강릉 4.0℃
  • 맑음서울 2.9℃
  • 맑음대전 3.2℃
  • 맑음대구 5.6℃
  • 맑음울산 5.6℃
  • 맑음광주 4.9℃
  • 맑음부산 7.2℃
  • 맑음고창 3.3℃
  • 맑음제주 8.0℃
  • 맑음강화 1.5℃
  • 구름조금보은 2.9℃
  • 맑음금산 3.1℃
  • 맑음강진군 5.5℃
  • 맑음경주시 5.4℃
  • 맑음거제 7.2℃
기상청 제공

정치/사회


양평 구둔역 폐철도 부지, 187억 투입해 '구둔 아트스테이션' 꾸며진다

경기도, 31일 양평 구둔아트스테이션 조성 착공

뉴스노믹스 전상천 기자 |

 

폐철도 부지인 양평 구둔역이 아트스테이션으로 새롭게 태어난다.

 

경기도는 제2차 지역균형발전사업의 일환으로 31일 양평 구둔 아트스테이션 조성 사업을 착공한다고 30일 밝혔다.

 

구둔 아트스테이션은 187억 원(도비 85억 원, 군비 102억 원)을 투입해 양평군 지평면에 있는 구둔역 주변 66,557㎡를 문화관광시설로 개발하는 사업이다.

 

지난 2012년부터 열차가 다니지 않는 폐철도 부지에 음악감상실, 소극장, 레일 산책로, 광장 등을 조성하여 양평군민은 물론, 많은 관광객이 찾아와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탈바꿈하는 사업이다.

 

그간 도는 양평군과 협력하여 구둔역 내 국가철도공단, 한국철도공사 부지를 매입하기 위해 인허가, 설계변경, 용도폐지 등 사전 행정절차 이행기간 단축에 힘써왔다.

 

또한 경기도의회 기획재정위원회의 협력 및 예산 지원이 뒷받침되어 조달청 적격심사를 거쳐 1월 31일 착공에 이르게 되었다.

 

 

윤성진 경기도 균형발전기획실장은 “문화재 현상변경 허가, 조달청 입찰 등 사전 행정절차를 단축하여 1월 31일 착공에 이르게 되었다.”며 “폐철도 부지를 우수 문화관광시설로 조성한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양평군과 협력하여 구둔역을 관광객들이 찾아오고 싶어하는 시설들로 구성해나가겠다.”고 전했다.

 

 

프로필 사진

강판밸리

더보기


Migration News

더보기